본문바로가기
  • 영상
  • 연구결과물
  • E-카다로그
  • 발전기금
  • HOME
  • 연구소소식
  • 최근동향
  • 인쇄
  • 글자크기
  • 확대
  • 초기화
  • 축소

게시판 List
[중앙일보] 인구 줄고, 늙고 … 한국사회의 최대 고민_2015.05.19
등록일 : 2015-05-28 작성자 : 관리자 조회수 : 1074

인구 줄고, 늙고 … 한국사회의 최대 고민

[중앙일보] 입력 2015.05.19 00:57      


포스텍 박태준미래전략연구소 조사
청년실업 등 경제 문제보다 더 심각

     
      



‘인구감소, 노령화, 성장 동력 부재에 따른 저성장….’

 대한민국을 옥죄고 있는 이런 문제들이 가까운 미래에도 우리 사회의 가장 큰 걱정거리가 될 것이란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. 포스텍(포항공과대학교) 산하 박태준미래전략연구소는 ‘앞으로 10년 내 한국사회가 당면할 가장 중요한 문제는 무엇인가’를 주제로 20세 이상 성인 1002명에게 설문조사했다.

이에 따르면 응답자의 12.2%가 대한민국의 가장 큰 고민거리로 ‘저출산으로 인한 인구감소와 노령화’를 꼽았다. 극적인 효과를 낼만한 인구감소 방지책이 나오지 않는 이상 지금 같은 인구 감소세를 막을 수 없다는 생각이 뿌리 깊게 박혀있는 것이다.

 ‘경기침체로 인한 저성장과 성장 동력부재(11.7%)’와 ‘일자리 부족·청년실업(10.1%)’ 같은 경제 관련 문제도 주요 고민거리 2~3위에 꼽혔다. 포스텍 측은 “현재 상황이 팍팍하지만 가까운 미래에도 크게 달라질 것이 없다는 우려가 작용한 것 같다”고 설명했다.

응답자의 7%(4위)는 정치개혁과 부정부패 같은 문제가 가장 큰 고민거리라고 답했다. 남북관계나 통일 등과 관련한 안보 문제를 가장 큰 걱정이라고 답한 이는 응답자의 6.1%(5위)였다.

 양극화와 소득불균형(6위·5.6%), 노인빈곤·노후대책(7위·4%)을 꼽은 이도 많았다. 이념 및 계층 갈등으로 인한 국론분열(8위·3.3%)과 교육·입시문제(9위·1.1%), 시민의식과 인성·도덕성 회복(10위·0.4%) 등도 우리나라의 주요 문제로 지적됐다.

 연구소는 주로 20대인 포스텍 재학생 1018명에게도 동일한 내용의 설문 조사를 했다. 그 결과 포스텍 재학생도 ‘인구감소와 노령화’를 가장 큰 걱정거리로 꼽았다(응답자 중 28.8%).

눈에 띄는 점은 재학생 조사에선 ‘시민의식과 인성·도덕성 회복(4위·6.8%)’의 중요성을 크게 본 이가 많았다는 것이다. 일반 국민 대상 조사에서 이 문제는 당면문제 중 10위에 그쳤다.

 연구소의 정기준 책임연구원은 “젊은층은 경제뿐 아니라 시민의식 부재로 인한 공동체의 붕괴 문제를 크게 우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”고 설명했다.

이수기 기자 retalia@joongang.co.kr



[출처]

https://blog.naver.com/give1118/220363958537


첨부파일 첨부파일 :
No File!
게시판 List
이전글 [경북매일] 더 나은 한국사회로 나아갈 길 제시_2015.05.29
다음글 [연합뉴스] <신간> ·미래사회의 리더십과 선진국가의 엘리트 생성 매커니즘_2015/05/21